자유게시판

‘승마 국가대표’ 정유라 “또래 승마 선수들 남현희 예비남편 전청조 몰라”

컨텐츠 정보

본문

정유라씨. 뉴스1 전 펜싱 국가대표 남현희씨와 결혼을 발표한 예비 신랑 전청조씨의 정체를 두고 논란이 이어지는 가운데 승마 국가대표 출신인 최서원(개명 전 최순실)씨의 딸 정유라씨가 전씨에 대해 전혀 모른다고 밝혔다. 25일 정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“뉴욕대 승마과가 있는 줄 알았으면, 커트라인이 저렇게 낮은 줄 알았다면 나도 뉴욕대 갈걸”이라며 전씨의 이력에 대해 황당함을 표했다. 이어 “경마축산고 나와서 승마선수, 그 누구도 모르게 혼자 입상 하고 혼자 외국 대학도 가고 부럽다”며 “나랑 동갑이던데 내 또래 엘리트 선수들 아무도 전청조를 모른다”고 덧붙였다. 그러면서 정씨는 “한두 번 빼고 고3 내내 1등 하면서 2014년 랭킹 1위였던 나도 이대 밖에 못 갔는데 무슨 수로 뉴욕 대학교를 갔냐”고 의문을 표하며 전씨를 비꼬았다. 남현희의 재혼 상대로 알려진 전씨는 한 여성지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뉴욕에서 승마를 전공하고 다수 대회에서 우승하는 등 승마선수로 활약하다가 부상을 입고 은퇴했다고 밝힌 바 있다. 이와 관련해 박서영 대한승마협회 회장은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“최근 결혼설로 뉴스에 나온 모 유명 인사가 진짜로 승마 선수였는지에 대해서 대한승마협회는 확인해 드릴 수 없다”고 밝힌 바 있다. 한편 전씨는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와의 통화에서 자신을 둘러싼 여러 의혹에 대해 “어떤 것도 얘기하지 않겠다. 계속 얘기해 봐야 의미도 없고 어떠한 것도 얘기드릴 수 없다”며 입을 굳게 다물었다.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169 / 1 페이지
번호
제목
이름
자유게시판

공지글


추천글


최근글